물냉면 | 비빔냉면 | 갈비탕

세상과 주변을
맛있게 만드는 요리

면 하면 흔히 ‘서민’ 음식이라는 굴레에 얽매여 있다. 향림면옥의 담백한 육전과 시원한 물냉면을 먹고 나면 ‘허름해도 맛만 있으면 되지’라는 서민다운 음식에 빗댄 말이 무색하게 고급스러운 맛이 있는 집이다.
전남 목포에서 냉면 장사를 하다가 중앙동으로 옮겨 영업한 시간이 벌써 7년이 흘렀다고 한다. 향림면옥 사장님은 변하지 않는 맛을 기본 철학으로 하고 있다. 손님들이 기억하는 맛은 변하지 않아야 한다고 한다. 그래서 냉면에 들어가는 재료 손질부터 반죽, 육수, 면을 뽑는 것까지 모든 과정을 직접하고 있다. 냉면과 더불어 향림면옥에서 인기 있는 갈비탕도 직접 피를 빼고, 손질부터 요리까지 하고 있다.
인근 지역과 함안 등 각지에서 맛을 기억하고 오시는 분들에게 실망하게 하지 않고 최고의 요리로 대접하고 싶어 하시는 셰프님의 열망은 요리를 향한 로망으로 느껴진다.